원전과 미세먼지는 반 생태적이고, 반 공동체적인 개발의 결과이다.

– 후쿠시마 원전사고 8주기, 희생자들을 추념하며 – 원전과 미세먼지는 반 생태적이고, 반 공동체적인 개발의 결과이다. 아래로부터 전북노동연대(이하, ‘전북노동연대’)는 2013년 2월 2일, 노동생태·평화·여성·교육·공공성 지향의 사회를 위해 전북지역의 노동자와 시민들이 함께 결의하여 출범한 전북지역 노동사회단체입니다. 2019년 3월 11일은 2011년 후쿠시마 원전사고가 발생한 지 8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반 생태적이고, 반 공동체적인 개발과 에너지정책은 미래세대에게 커다란 짐을 지울 뿐 […]

스물네 살 김용균 – 비정규직 청년 노동자의 죽음 앞에서

스물네 살 김용균 – 비정규직 청년 노동자의 죽음 앞에서 김정훈(아래로부터전북노동연대 공동대표) 다시는 태안반도 타오르는 노을을 다시는 신두리 해안 사구 모래알들을 그냥 볼 수 없겠다 낡은 안전모 마스크 위 보안경 너머 그 맑은 눈동자가 밟혀 그냥 걸을 수 없겠다 겨울밤 외로이 컨베이어 벨트를 따라서 일하다가 겨울밤 외로이 머리와 몸이 떨어져버린 겨울밤 외로이 싸늘한 검은 석탄더미에 쓸려버린 […]

처음 그 마음가짐 그대로

처음 그 마음가짐 그대로 최영심 전라북도의원(공공운수노조 교육공무직전북지부) 도의원에 도전할거란 생각은 꿈에도 해보지 않았습니다. 언제나처럼 학교비정규직을 위해 교육공무직 노조와 함께 하다가 어느 정도 자리 잡히고 내 역할이 미약해질 때 내 자리로 돌아가야지. 막연히 그런 생각을 하며 살았습니다. 그러나 노조의 길로 들어설 때도 내 의지만이 아니었듯이 도의원을 결심하고 도전 하겠다고 마음먹고 준비하는 것도 온전한 내 욕심으로 시작한 […]

건국100주년? 건국70주년?

건국100주년? 건국70주년?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이 되는 해다. 일각에서는 건국 100주년으로 칭하며 기념하려는 움직임도 있다. 상해 임시정부가 1919년 4월 11일 수립되었기 때문이다. 뉴라이트 진영에서는 10여년 전부터 1948년 8월 15일 남한 단독정부 수립일을 건국일로 기념해야한다고 주장하며 논쟁에 불을 지펴오고 있다. 뉴라이트 진영에서 제기된 주장을 반정립하려다 보니 건국 100주년을 지지하는 주장이 정치적으로 올바른 것처럼 인식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

노동시간 단축 핑계삼았던 인력양성사업, 일자리 분식에 불과했다

노동시간 단축 핑계삼았던 인력양성사업, 일자리 분식에 불과했다 2018년 초, 근로기준법이 개정되면서 1주 최대 연장근로시간이 12시간으로 제한되고 노선버스업이 노동시간 제한 특례업종에서 제외되었다. 법 개정 전 시내 · 시외버스 노동자들은 하루 19시간에 달하는 초장시간 노동에 시달리며 졸음운전 · 대형사고 위협에 노출되어 왔다. 이번 노동시간 제한은 초장시간 노동이 개선될 계기가 될 수 있을 터였다. 그러나 경총, 보수언론이 앞 […]

책임의 외주화와 KT 비정규직 노동자 투쟁

책임의 외주화와 KT 비정규직 노동자 투쟁 2018년, KT하청업체 소속 노동자들이 노동조합을 결성했다. 이 노동자들은 KT하청업체에 소속돼 통신선을 개설하고 연결하는 업무를 한다. 이들은 업체와 계약을 맺고 일당으로 임금을 지급받는데 경력 20년이 넘어도 평균 월급은 155만원 최저임금 수준에 불과하다. KT가 각종 업무를 민영화 · 외주화하면서 많은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양산되었다. 이런 외주화를 통해 KT는 책임을 하청업체로 떠넘겼고, 하청업체들은 […]

약속 어기는 회사, 혼쭐나봐라!

파리바게트(SPC) 본사 앞 두번째 천막 농성 약속 어기는 회사, 혼쭐나봐라! 최하영 (화섬식품노조 파리바게트지회 문화선전부장, 전북노동연대 회원) 안녕하세요 노동연대 회원 하영입니다 ㅎ 저는 화학섬유식품산업노조 파리바게뜨지회의 문화선전부장으로 활동중입니다. 노동연대 회원님들에게 우리지회의 소식을 알려드리기 위해 글을 쓰게되었습니다. 파리바게뜨는 2017년에 노동부로부터 불법파견 시정명령을 받았습니다. 노동조합에서는 직고용 투쟁을 했었고, 2018년 1월 자회사로 전환되는 것을 골자로 한 사회적합의를 체결했습니다. 그래서 파리바게뜨 […]